종종 들릅니다.
by 닥불。
카테고리
不滅
사는 이야기
파고드는 이야기
└ 난니기모할
└ 하얀섬
영화 이야기
ㄴ 긴 영화 이야기
└ 괴물
└ 극락도 살인사건
LOCKED..
# .......
가끔은 추억팔이 Babe
그 추억은 수 억 짜리 Babe
그 돈 줘도 안 팔아
# 이 배우의 '캐릭터'
사.. 사.. 좋아합니다 ♥♥♥♥♥
최근 등록된 덧글
장난 아니겠죠! 좋은 소재..
by 닥불。 at 07/10
스토리텔링은... 취미..
by 로그온티어 at 07/09
그렇죠...... 보고 나..
by 닥불。 at 07/09
내용에 늘어짐이 없고 ..
by 닥불。 at 07/09
4년 전 웹툰이더라고요. ..
by 닥불。 at 07/09
하지만 작가의 물의로 인..
by 도연초 at 07/09
게임 스토리텔링 공부할 ..
by 로그온티어 at 07/09
정말 예전에 봤던 웹툰..
by 행복한돼지 at 07/09
저도 매뉴얼 뿐 다른 곳에..
by 닥불。 at 07/09
저거 전신버전이 모지...
by 샛별 at 06/21
태그
창세기전 연주 아시발쿰 불꽃직관 식구 내이글루결산 연성 배틀로얄 PC Mobile 문답
전체보기
이글루 파인더

rss

skin by 네메시스
맘마미아! : Here We Go Again
2008년과 2018년의 도나
당신의 파란 멜빵바지는 날 너무 설레게 해요

지난 일요일 감상. 뭔가 남기고 싶은데 어떻게 써야 할까 잠시 고민하다가, 이런 영화에 길게 쓰는 건 그냥 문장 만들어내다가 기분이 죄다 죽어버릴 거 같아서 또 고민하다가 그냥 다 집어치우기로ㅎㅎㅎㅎ 아쉬운 점이야 있지만 그래도 둘 다 좋다. 어찌되었든 로지와 타냐가 처음 등장하자마자, 댄싱퀸과 맘마미아가 시작되자마자, 메릴 스트립의 도나가 등장하자마자, 아니 그냥 매 순간순간마다 눈물샘이 터져버린 걸 어쩌겠어! 그래, 그거면 된 거지.

Mamma mia, Here I go again
My my, How can I resist you?
Mamma mia, Does it show again?
My my, Just how much I've missed you!
by 닥불。 | 2018/08/17 00:10 | 영화 이야기 | 트랙백 | 덧글(0)
◀ 이전 페이지 다음 페이지 ▶